카카오 로그인
네이버 로그인
페이스북 로그인
제세 로그인

[국제신문] 부산성장한의원에서 말하는 '빠른성장이 아닌 바른성장'
  작성자 :   ,   작성일 : 17-12-12 10:31  ,   조회수 : 434
키가 예전에는 그리 중요한 부분으로 생각되지 않았다.
세월이 흘러 외모를 중시하는 요즘은 키가 경쟁력이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로 중요해졌다.
첫인상을 결정하는 요소 가운데 키가 차지하는 비율이 30% 이상이라고 한다.
그래서 최근 성장기 자녀를 둔 부모들은 부산키크는한약 등을 통한 부산성장한의원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.
성장기라는 골든타임이 끝남과 동시에 큰 효과를 보기 힘든 만큼 최대한 이 시기를 놓치지 않고 활용하기 위해서다.
‘햇볕이 있을 때, 건초를 말려라’는 서양 속담처럼 성장 기회를 잘 살려야 한다는 뜻이다.

키는 유전이라던 상식을 깨고 성장을 결정짓는 요소 중 유전적 요인보다 후천적인 요인 더 크다는 연구 결과가 최근 나오면서 자녀의 키 성장에 대한 부모의 인식이 바뀌고 있다.
설령 유전적으로 키가 많이 클 수 없는 아이라고 해도 적절한 자극과 영양 관리를 통해 종전 기대 신장에 비해 후천적으로 훨씬 더 키울 수 있다는 얘기다.
최근 30년간 국내 청소년의 평균 신장이 큰 폭으로 상승해왔기 때문에 키 작은 아이는 눈에 더 띌 수밖에 없다.
외모에 관심을 두기 시작하는 사춘기에 키가 콤플렉스가 되어 공부에 집중하지 못하고 자신감이 없는 아이가 될 수도 있다.

이 때문에 이런 사정을 잘 아는 부모는 부산성장한의원에 관심을 가질 수밖에 없다.
자녀의 키 성장을 고민하는 부모들 사이에서 JS라인한의원은 입소문을 타고 부산성장한의원으로 유명하다.
미스코리아도 찾아올 정도다.
본점인 의료법인 제세의료재단 제세한의원 하한출 대표원장이 32년간 체계적으로 쌓은 한방 치료 노하우를 공유하며 1대 1 성장 테라피를 특화하고 있기 때문이다.
게다가 다른 의료기관에서 보기 힘든 무중력 로봇 감압치료기를 포함한 최신 의료기구와 726㎡의 넓은 공간도 갖췄다.
이를 통해 아이들이 안정적인 심리 상태를 유지하면서 키가 효과적으로 클 수 있게 관리하고 있다.

특별히 건강한 정신과 면역력을 키워 키 성장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세심하게 신경 쓰고 있다. 몸과 마음이 함께 자라야 빠른 성장이 아니라 건강한 성장을 이룰 수 있는 법이다.
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밴드 공유 라인 공유

 
   

메뉴오픈
메뉴닫기
제세 로그인
페이스북 로그인
네이버 로그인
카카오 로그인